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한강서 발견된 몸통시신, 부검결과 보니 뜻밖에도…

매일경제 2019.08.14 원문보기
매일경제사진 작게보기

이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TV 제공]


지난 12일 경기도 고양시 한강에서 발견된 몸통 시신의 부검 결과 사망 원인을 알 수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경기 고양경찰서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 결과 사망 원인은 미상으로 나왔다"면서 "다만 시신의 상태 등으로 봤을 때 살해된 뒤 최근에 유기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집중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시신의 팔다리와 얼굴 등이 날카로운 도구에 의해 절단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여 살인사건에 무게를 두고 수사 중이다.

부검 결과 시신에서 특별한 외상이나 장기 손상은 나타나지 않았으며, 살해된 뒤 시신이 훼손됐는지 등 정확한 사망 경위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우선 시신의 신원을 확인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