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펜타시큐리티, 엣지컴퓨팅 보안 솔루션 만든다

지디넷코리아 2020.09.16 원문보기
KETI·KST모빌리티와 IITP 사업 수주…데이터 추적·보호 기술 개발
(지디넷코리아=김윤희 기자)펜타시큐리티시스템은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의 '다중접속 엣지컴퓨팅(MEC) 보안 기술 개발 사업' 주관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5G 보급으로 도시형 사물인터넷(IoT) 환경이 확산됨에 따라 다중접속 엣지컴퓨팅 기술이 주목받고 있다. 다중접속 MEC는 사용자와 가까운 곳곳에 설치된 엣지 서버에서 데이터를 수집하고 처리하는 기술이다. 단말 가까이에서 데이터를 처리함으로써 지연시간과 통신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이로 인해 자율주행차, 스마트시티 등 초저지연 서비스의 필수 기술로 손꼽힌다.

하지만 다양한 형태의 데이터가 여러 엣지 노드를 통해 분산 저장되는 새로운 환경에서 예기치 못한 보안 문제가 발생할 위험성이 높아 다중접속 MEC 환경에 특화된 보안기술이 요구된다.

이에 사업 주관 기업으로 선정된 펜타시큐리티는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KST모빌리티와 함께 MEC 보안 솔루션을 개발한다. 펜타시큐리티는 데이터 신뢰성을 보장하기 위한 데이터 추적 기술, 데이터 흐름의 안전한 관리와 사용자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보안 기술 개발을 담당한다. 이는 KETI의 데이터 안정성 기술과 KST모빌리티의 서비스와 연계한 실증사업을 통해 실제 비즈니스 환경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지디넷코리아

다중접속 엣지컴퓨팅 보안 솔루션 구성도



심상규 펜타시큐리티 최고기술책임자(CTO)는 "다중접속 MEC는 5G 환경에서 중요한 기술로 주목받고 있고 특히 자율주행자동차와 스마트시티 실현의 필수기술이지만, 엣지 환경에서 발생 가능한 보안 위협에 특화된 대응체계는 현재 충분하지 않다"며 "본 사업을 통해 전반적 환경의 보안 문제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분석하고 미리 대응함으로써 안전한 자율주행 자동차와 스마트시티의 초석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윤희 기자(kyh@zdnet.co.kr)

<저작권자 ⓒ '대한민국 대표 산업 미디어' 지디넷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디넷코리아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