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전주·익산·임실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국비 215억원 확보

연합뉴스 2020.09.16 원문보기
연합뉴스

전북도청 청사 전경
[전북도 제공]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전북도는 16일 국토교통부에서 시행한 도시재생 뉴딜사업 공모에 전주와 익산시 등 4곳이 선정돼 국비 21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선정된 사업은 전주 동서학동 '무형유산 복합문화시설 건립', 전주 중노송동 '서로 돌봄 플랫폼 조성', 익산 남중동 '머물고 싶은 쉼터', 임실 오수면 '창작 키움 공작소' 등 4개다.

전북도는 내년부터 4년 간 국비 215억원을 포함해 총 1천821억원을 투입, 이들 도시의 쇠퇴한 구도심을 재생 거점 공간으로 조성할 방침이다.

k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