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이강덕 포항시장 "대학, 연구소, 지원기관 등이 힘을 합쳐 신성장동력 발굴해야"

아주경제 2021.02.23 원문보기
‘포항 R&BD 기관협의회’ 정책간담회 개최
아주경제

포항시는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포항 R&BD 기관협의회’ 정책간담회를 개최했으며



경북 포항시와 지역 R&BD(Research and Business Development : 사업화 연계기술개발 기관)들이 포항의 미래 신성장사업을 적극 발굴하기 위해 머리를 맞댔다.

포항시는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포항 R&BD 기관협의회’ 정책간담회를 개최했으며 이 자리에는 이강덕 포항시장, 김병삼 포항시 부시장 및 지역 내 20개 R&BD 기관 실무협의회원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나노융합기술원 신훈규 부원장이 R&BD 기관협의회를 대표해 그 동안의 성과와 함께 향후 과학산업 선도 도시 도약을 위한 기반 조성‧활용 전략 및 실천방안을 담은 ‘포항의 미래 첨단도시 실현’에 대한 계획을 발표했다.

각 기관별 발표에서는 (재)포항테크노파크의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러스터 조성 사업’ 추진 경과 및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을 위한 계획,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의 ‘EV배터리 전주기 관리 로봇자동화 사업’ 핵심기술 소개 및 배터리 규제자유특구와의 연계 방안이 다뤄졌다.

또한, 포스텍 생명공학연구센터는 ‘3D바이오프린팅 기반 인공장기센터 구축 사업’을 통한 바이오 신산업 창출 방안을 발표하는 등 각 기관의 2021년도 국가사업 확보 계획 및 지자체 지원 사항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종합토론 시간에는 신성장동력 확보 및 산업구조 다변화로 코로나19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R&BD 기관 간 정책 공유 및 협조방안 모색 등을 통해 미래 신성장산업을 꾸준히 준비할 뿐만 아니라, 지역 현안인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에 대해서도 적극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코로나19를 겪으며 특히 산업 분야에서 대전환기를 맞이하고 있는 지금, 포항의 새로운 미래를 결정하는 매우 중요한 시기로 각 기관의 역량 결집과 협업이 절실하다”며 “신성장사업 발굴을 위해 각 기관 간 유기적 협조체계를 구축하여 포항 발전을 위한 중추적인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6년 1월 출범한 ‘포항 R&BD 기관협의회’는 지역 대학과 연구·지원기관 등 20개 기관으로 구성됐고, 포항발전 정책·전략사업의 종합적인 지원체계 수립과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 및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산·학·연·관 네트워킹을 구축하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포항) 최주호 기자 cjh@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아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