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건강이상설' AOA 지민-'성형설' 서유리, SNS사진 한장에 '와글'[종합]

스포티비뉴스 2019.02.13 원문보기
[스포티비뉴스=박수정 기자] 방송인 서유리와 그룹 AOA 지민이 SNS에 올린 사진 한 장으로 때 아닌 논란에 휘말렸다.

서유리와 지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직접 올린 근황으로 인해 각각 성형설과 건강이상설에 휩싸이며 곤혹을 느꼈다.

먼저 지민은 지난 12일 인스타그램에 일상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지민은 검은 스커트와 검은 재킷, 티셔츠를 입고 환한 웃음을 짓고 있는 모습으로 근황을 알렸다.

그러나 눈에 띄게 야윈 얼굴과 깡마른 몸매가 팬들에게 걱정을 안겼다. 지난 1월 SBS '런닝맨'과 지난 5일 tvN '수미네 반찬' 등에 출연하며 건강하고 활발한 모습을 보여준 것과 대비되는 병약해 보이는 얼굴이 논란의 시초가 됐다.

이에 지민의 이름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면 화제를 모았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건강 문제는 없다. 운동하며 지내는 중"이라고 건강이상설을 불식시켰다.

서유리는 눈에 띄게 예뻐진 외모로 논란에 휘말렸다. 예전과는 달라진 외모로 인해 일부 누리꾼들이 성형설을 제기했다.

서유리의 이름 또한 13일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자 서유리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성형설을 직접 해명했다.

서유리는 "제가 오래 앓아왔던 갑상선 항진증의 합병증인 안병증을 불과 얼마 전에 완치했다"며 "예전의 눈을 찾은 기쁨에 잘 나온 사진을 여럿 올렸는데 과도하게 잘 나오는 바람에 많은 분들께 성형 의혹을 드린 게 아닌가"라고 말했다.

이어 "예전의 눈을 되찾았고, 저는 여전한 '셀기꾼'이며 다이어트는 계속 하고 있다"고 유쾌하게 밝혀 성형설을 일축했다.

지민은 지난해 '빙글뱅글'로 AOA 완전체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13일 방송되는 tvN '수미네반찬' 괌 특집에 등장할 예정이다.

서유리는 현재 MBC 표준FM ‘모두의 퀴즈 생활, 서유리입니다’를 진행하며 왕성한 방송 활동을 펼치고 있다.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티비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