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장기정 자유청년연합 대표, 손석희 고발 왜?

전자신문 2019.02.13 원문보기
전자신문사진 작게보기

(사진=YTN 방송 캡처 )


장기정 자유청년연합 대표가 손석희 JTBC 대표이사 사장을 배임 및 배임미수 혐의로 고발한 이유를 밝혔다.

장기정 대표는 13일 고발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마포경찰서를 찾았다. 그는 이날 취재진 앞에서 “대한민국에서 가장 정의로운 사람 1위로 꼽히는 손 사장에게 이런 의혹이 있다는 것 자체가 잘못됐다”라며 “그 가면을 벗기고 싶어서 고발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 대표가 이번 의혹과 관련 10명의 호화 변호인단을 구성했다고 한다. 손석희 대표이사 뿐 아니라 윗선에서도 논의된 내용이라면 회사에도 배임 혐의가 적용될 수 있다”라며 “손 대표이사의 배임과 배임미수 혐의는 분명해 보인다”라고 밝혔다.

장 대표는 “손 대표이사가 취업을 시켜 투자를 해주겠다는 내용이 김 씨와 손 대표이사가 나눈 메신저 대화에 있다”라고 주장했다.

앞서 손석희 대표는 프리랜서 기자 김모씨를 공갈미수, 협박 혐의로 고소했으며 김씨는 폭행치상, 협박, 명예훼손 혐의로 손 대표를 맞고소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자신문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