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속보]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현재 123개 병원 5615명 환자 투여

아시아경제 2021.04.08 원문보기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서소정 기자]



서소정 기자 s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