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송영길 보좌진 코로나 양성 판정…與 지도부 일정 전면 취소

아시아투데이 2021.06.11 원문보기
아시아투데이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시도지사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이욱재 기자·박준오 인턴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 측근이 11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당 관계자는 이날 “송 대표 보좌진이 오늘 아침 코로나19 양성 결과를 받았다”며 “지난 수요일 접촉한 서울시의원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송 대표는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이날 오전 국회에 예정됐던 당정청 협의회, 당 최고위원회의 등 지도부 일정도 모두 취소됐다.

국회는 긴급 방역조치에 들어갔다.

앞서 안규백 민주당 의원도 지난 1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역 의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지난 4월 15일 이개호 민주당 의원에 이어 두번째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아시아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