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김동준 하차소감 '맛남의 광장' 막방

국제뉴스 2021.06.11 원문보기
[김영규 기자]
국제뉴스

김동준 하차소감 '맛남의 광장' 막방(사진=SBS)


김동준 하차소감 전해지며 팬들의 아쉬움이 이어졌다.

김동준은 지난 1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 마지막으로 출연했다.

김동준은 마지막 촬영 현장에서 제작진으로부터 '맛남이 다발'을 선물 받았다.

이후 김동준은 소속사 메이저나인을 통해 "말을 잘 하는 편도 아니고 예능감도 부족한 저였기에 걱정이 많았던 첫 고정 예능 '맛남의 광장'은 많은 배움과 따뜻한 마음으로 소통하게 해준 고마운 프로그램이었다"란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몰랐던 농어민 분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한회 한회 거듭 될 수록 책임감이 커졌고, '농벤져스' 멤버들과 함께여서 더욱 값지고, 매 순간을 같이 할 수 있음에 감사했다"고 자신의 마음을 표했다.

이어 "촬영이 있었던 주말이 벌써 많이 그립지만, 매주 목요일 본방송을 시청자로 계속 함께하겠다. 앞으로도 '맛남의 광장'과 우리 농어민분들께 많은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라며 '맛남의 광장'을 향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는 "지금까지 홍보봇 김동준이었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