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현대百 "美스테이크 전문점 `텍사스 로드하우스` 국내 2호점 연다"

이데일리 2021.06.13 원문보기
오는 14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 3층 식당가에 오픈
[이데일리 유현욱 기자] 현대백화점이 미국 1위 스테이크 전문점 ‘텍사스 로드하우스(Texas Roadhouse)’ 송도점을 연다. 지난해 11월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원(SPACE1)에 국내 1호점을 선보인 데 이은 두 번째 매장이다.

이데일리

(사진=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은 오는 14일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 3층 식당가에 스테이크 전문점 ‘텍사스 로드하우스’ 송도점을 오픈한다고 13일 밝혔다. 텍사스 로드하우스는 미국 1위(매출 기준) 스테이크 전문점으로, 1993년 미국 인디애나주에 첫 매장을 연 뒤 현재 미국·멕시코·대만 등 10개국에 600여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매장에서는 덩어리 상태의 원육(原肉)을 냉장 시설 ‘미트룸(Meat Room)’에 전시해 보여준다. 여기에 고객이 원하는 경우 직접 원육을 골라 주문할 수 있도록 해 일반 스테이크 전문점과 차별화했다. 식전 빵으로 기본 제공되는 ‘텍사스롤’ 또한 매일 매장에서 즉석 반죽해 구워내기 때문에 신선하다.

텍사스 로드하우스 송도점은 482㎡(약 146평) 규모로, 스테이크·치킨·립·버거·샐러드 등 70여 종의 메뉴를 선보인다. 주력 메뉴인 스테이크는 서로인(Sirloin, 등심), 필레(Filet, 안심), 립아이(Rib-eye, 꽃등심) 등 기본 부위뿐 아니라 뼈가 붙어 있는 꽃등심 ‘본 인 립아이’, 알파벳 T자 모양의 뼈 양옆에 안심과 채끝등심이 각각 붙어 있는 ‘포터하우스 티본(T-Bone)’ 등 특수 부위까지 다양하다.

이와 함께 선인장 네온사인이나 사막 느낌의 VMD를 연출해 텍사스 현지 분위기를 살린 이국적인 인테리어와 독특한 매장 운영 방식도 텍사스 로드하우스만의 차별화된 특징이다. 매장엔 텍사스 지역 컨트리 음악을 틀고 1시간마다 직원들이 매장에서 라인 댄스를 추는 등 매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한 이벤트를 제공한다.

텍사스 로드하우스는 1호점 운영 노하우를 살려 ‘무알콜 칵테일’인 ‘목테일(Mocktail)’ 4종(피나 콜라다, 프루티, 오리지날, 프로즌 쿨러)을 새롭게 출시할 예정이다. 교외에 위치한 아울렛 특성 상 차량을 이용해 방문하는 가족 단위 고객을 겨냥한 것이다. 또한 한국인의 입맛을 고려해 한국식 사이드 메뉴인 ‘오이 무침’도 첫 선을 보인다. 오이 무침은 오이 샐러드에 고추기름, 실고추 등을 첨가해 한국식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현대프리미엄아울렛 스페이스원에 국내 첫선을 보인 텍사스 로드하우스는 뛰어난 스테이크 맛과 이국적인 분위기로 유명세를 타며 현재도 주말에는 1시간 이상 고객 대기줄이 생길 정도로 지역을 대표하는 명소가 됐다”며 “이번에 오픈하는 텍사스 로드하우스가 ‘송현아’(현대프리미엄아울렛 송도점의 애칭)의 대표 맛집으로 자리 잡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