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윤석열, 이석준 전 국무조정실장 대선 캠프에 영입

아시아경제 2021.06.21 원문보기
"30년 넘게 공직에서 나라 살림 맡아와"
吳 시장 서울비전 2030 위원장 활동 중
아시아경제

이석준 전 국무조정실장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 캠프는 21일 이석준 전 국무조정실장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 캠프 이상록 대변인은 이날 공지를 통해 "이 전 실장은 30년 넘게 공직에서 예산, 재정 등 나라 살림을 맡아왔다"면서 "다양한 국정 경험을 살려 캠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캠프 내 이 전 실장의 직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이 전 실장 이력으로 가늠해 볼 때 경제 관련 자문을 맡을 가능성이 높다. 26회 행정고시 출신인 이 전 실장은 기획재정부, 금융위원회 등에서 요직을 두루 거쳤고 2016년 국무조정실장을 역임했다.


현 정부에 비판적인 인사로 알려진 이 전 실장은 서울시에서 꾸린 서울비전 2030 위원장으로도 활동 중이다. 서울비전 2030은 서울의 10년 뒤 미래 상황을 예측하고 이를 준비하기 위한 전략을 논의하는 위원회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위촉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아시아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