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사 페이지

시흥시 GTX-C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오이도역 연장

파이낸셜뉴스 2021.06.22 원문보기
파이낸셜뉴스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노선도. 사진제공=시흥시


【파이낸셜뉴스 시흥=강근주 기자】 시흥시가 GTX-C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시흥시는 오이도역 연장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수도권 서남부 중심지역인 시흥-안산시는 시화스마트허브 등 국가산업단지가 위치한 곳으로 주요 중소전략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가 반드시 필요하다.

시흥시는 그동안 GTX 기본계획 노선에서 제외돼 열악한 교통체계를 철도 중심으로 전환하고, 서울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GTX-C노선 오이도역 연장을 적극 추진해 왔다. 사실 GTX-C 오이도역 연장 사전타당성 조사결과는 경제성(B/C) 1.38, 수익성(PI) 2.2로 경제성과 수익성 면에서 타당성을 충분히 확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결과를 바탕으로 시흥시는 GTX-C 오이도역 연장이 지역주민의 교통서비스-생활편의 제공뿐만 아니라 국가 정책인 수도권 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이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17일 GTX-C노선의 우선협상대상자가 현대건설컨소시엄으로 선정됨에 따라, 시흥시는 사업자와 긴밀하고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오이도역 연장이란 시흥시민 염원을 이루기 위한 장단기 계획을 수립해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앞으로 시흥시 관내에서 진행 중인 각종 사업의 개발 시기에 맞춰 체계적인 철도교통을 확립하기 위해 시흥시 철도 네트워크의 기본구상과 전략 수립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22일 “우리 시흥시는 광역급행철도 수혜에서 배제돼 지금까지 많은 교통 불편을 겪어왔다”며 “현재 제안서에서 제외된 상당히 어려운 상황이지만, 시흥시민의 교통편의 확보와 수도권 균형발전을 동시에 이룰 수 있는 GTX-C노선 연장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추진하겠다” 고 말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파이낸셜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됩니다.

함께 본 기사